재우니의 블로그

반응형

 

https://m.dongascience.com/news.php?idx=39969

 

 

그리고 거의 모든 사람이 전염성이 강력한 오미크론 변이에 한번은 노출될 것이라고 미국의 전염병 전문가인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이 11일(현지시간)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이날 미 싱크탱크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행사에서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이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었느냐는 질문을 받고 "특출하고 전례 없는 전염 효율성을 가진 오미크론이 궁극적으로 거의 모든 사람을 찾아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고 CNN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백신을 맞은 사람, 그리고 백신을 맞고 부스터샷(추가 접종)까지 맞은 사람도 (오미크론에) 노출될 것이다. 이들 중 일부, 어쩌면 많은 이가 감염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다만 "하지만 일부 예외를 제외하면 입원하거나 사망하지 않는다는 면에서 상당히 잘 지낼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그러나 "불행히도 여전히 백신을 맞지 않은 사람은 이것(오미크론 변이)이 지닌 심각한 면모의 타격을 가장 크게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파우치 소장의 이러한 발언은 강력한 전염성과 폭발적인 유행 때문에 거의 모든 사람이 오미크론 변이에 한번쯤은 노출될 수밖에 없고, 이들 중 일부는 감염될 것이라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부스터샷 부질없다" WHO 반대하고 나섰다…"화이자 모더나 재검증을"

 

WHO의 한 관계자는 "코로나19 백신은 부스터샷 연속 접종의 필요성을 줄이기 위해 더 강력한 예방 효과와 오랜 지속성을 갖출 필요가 있다"며 "현재의 백신을 부스터샷으로 계속 맞도록 하는 것은 변이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한 적절한 전략이 아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유럽연합(EU) 당국은 백신 부스터샷을 자주 맞을 경우 면역 체계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경고 했습니다. 이로 인해...
오미크론 변이가 빠른 속도로 번지면서 미국과 유럽 등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전방위 확산하는 상황이입니다.

인구 약 3억3500만명인 미국에서는 최근 1주일 동안 하루 평균 신규 확진자가 약 738000명으로 집계됐으며, WHO는 앞으로 다가올 6~8주 사이 유럽 인구의 절반 이상이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습니다.

 

현재 전략이 적절하지 않는다고 부스터샷을 맞지 않으면 현재는 딱히 막을 방법이 없으니 꼭 접종해서 백신 부스터샷을 맞아야 합니다.

 

 

文 "3차 접종이 오미크론 피해 좌우"…사흘째 부스터샷 강조

 

문 대통령은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초청 오찬간담회 모두발언에서 "(코로나19) 4차 유행이 진정돼 가고 있지만, 코로나의 완전한 극복을 위해서는 넘어야 할 아주 큰 고비가 남았다"며 "설 연휴와 맞물리며 오미크론 변이가 본격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특히 문 대통령은 "방역당국과 의료진이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접종대상자가 3차 접종까지 빨리 마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으며,  "이번 4차 유행에서도 60대 이상 고령층의 3차 접종률이 높아지면서 위중증 환자 수와 사망자 수를 많이 진정시킬 수 있었다"며 "이제는 50대 이하의 3차 접종률이 오미크론 피해 정도를 좌우하는 관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https://www.sp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4577

 

 

코로나 19 예방접종 사전예약

 

https://ncvr2.kdca.go.kr/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ncvr2.kdca.go.kr

 

 

발췌 사이트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001&oid=001&aid=0012912854 

 

파우치 "궁극적으로 거의 모든 사람이 오미크론에 노출될 것"

FDA 국장 대행도 "대부분 사람이 코로나에 걸리게 될 것"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거의 모든 사람이 전염성이 강력한 오미크론 변이에 한번은 노출될 것이라고 미국의 전염병 전

news.naver.com

 

https://www.yna.co.kr/view/AKR20220112089700001?section=safe/news&site=major_news01 

 

文 "3차 접종이 오미크론 피해 좌우"…사흘째 부스터샷 강조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연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부스터샷)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

www.yna.co.kr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001&oid=009&aid=0004907839 

 

"부스터샷 부질없다" WHO 반대하고 나섰다…"화이자 모더나 재검증을"

"변이 예방에 큰 도움 안돼" WHO 전문가들 접종전략 지적 화이자, 모더나 등 현재까지 검증된 백신을 반복적으로 맞더라도 전방위로 확산하는 변이 바이러스 예방에는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news.naver.com

 

 

 

반응형

댓글

비밀글모드

  1. 언젠가는 한번씩은 모두 코로나에 걸린다는 뜻이군요~~ 좋은정보 잘보고 갑니다~
    2022.01.12 15:02 신고
    • 언젠가....ㅜㅜ; 오미크론이 확산세가 정말 강하더군요. 기존 코로나 바이러스보다 쎄진 않은데 확산세는 아주 빠릅니다.
      2022.01.12 15:09 신고
  2.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22.01.17 22:45